채희탁 성도 기고문

나태

나태는 온갖 사랑의 시초이다.(Clusta Wolf) 나태함은일곱가지 대죄의 하나이지만 사람을 비롯한 모든 선한것의 근원이기도 하다. 카프카는 이렇게 말했다 “나태는 모든 악덕의 시초이며 모든 덕의 압권이다”라고. 역설적이지만 나태해질 권리를 보장해 주지 않는 사회는 악이다. 나는 성실함과 나태함 중 선택의 여지를 주지않고 열심히 살라고만 강요하는 사회가 가장 악한 사회라고 믿는다. 같은 맥락에서 불순종 할 자유를 주지않고 복종만 요구하는 부모가 가장 악한 부모이다.영적 기복을 불허하고 헌신만을 외피는 목회자가 가장 악한 목회자이다. 헐덕이며 이익을 추구하는 시간이 가장 무익할 수 있고 아무것도 하지않는 비효율적 시간이 가장 유익 할 수도 있다 . 빠름의 추구는 항시 폭력과 전쟁으로 귀결되며 느림과 나태야 말로 역사의 진정한 동력임을 우리는 어느때에 가서야 믿게될까? 나의 개임적인 고백이다. 항상 느려터지고 무슨일이든 내일로 미루려고 한다. 한마디로 나태하기 이를때 없음을 고백한다. 그렇다고 해서 볼트가 나태를 온갖 사랑의 기초라고 한다면 이는 무리한 말이다. 최소한 나에게는 나태로 인해 내 인생은 지금의 이꼴이 되었는데 그리고 이 나이에도 여전히 나태한데 어찌할꼬. 나태가 칠거지악 중에 하나라는 것이 나에게는 분명해 진다. 그래도 혹 황혼이 저 앞에서 곧 꺼질려는 불빛을 붙들어 매어 나에게서 나태에서 벗어나라고 한다면 나는 어찌하여야 하는가?

행복
생물학자들에 따르면 우리의 정신세계와 감정세계는 수백만년의 진화에 의해 만들어진 생물학적 체제에 의해 지배를 받는다. 가름 모든 정신적 상태와 마찬가지로 우리의 행복도 월급이나 사회관계 정신적 권리 같은 외부 변수에 의해 결정되는 것이 아니다. 그보다는 신경, 뉴런, 시빕스, 그리고 세로토닌, 도파인, 옥시토신 등의 다양한 생물학적 물질에 의해 걸정된다. 복권에 당첨되거나 집을 사거나 승진하거나 심지어 진정한 사랑을 찾거나 하는 일로 행복해지는 사람은 없다. 사람을 행복하게 하는 것은 오로지 하나 밖에 없다. 바로 신체 내부의 쾌락적인 감각이다. 방금 복권에 당첨되거나 새로운 연인을 찾아서 기뻐 날뛰는 사람은 실제로 연인이나 돈에 반응하는 것이 아니라 혈관속을 요동치며 흐르는 다양한 호로몬과 뇌의 여러 부위에서 나오는 전기신호의 폭풍에 반응하는 것이다. 지상에 낙원을 창조하려는 희망을 가진 모든이에게는 불행한 일이지만 우리의 내부 생화학적 시스템은 행복수준을 상대적으로 일정하게 유지하도록 프로그램되어 있는 듯 하다. 자연 선택은 보통 말하는 의미의 행복을 선호하지 않는다….. 그런데 내 생각은 지상의 낙원을 창조하려는 희망을 가진 모든이에게 불행한 일이 결코 아니다. 우리의 정신세계와 감정세계가 생물학적 지배를 받는다는 것은 다른 한편으로는 우리의 불행을 불행으로 지속시키거나 가중시키지 앟고 이를 불행을 거르고 걸러서 그 불행에 대한 정신과 감정을 오히려 미화하는 과정을 거치므로서 그 불행을 행복으로 변환시킴을 뜻한다. 그래서 우라는 그 불행중에도 삶을 유지할 뿐 아니라 이때 창조적 활동을 활발히 전재한다. 길동무가 그렇다. 아픔이 없는 행복은 행복일 수 없으며 그런 행복은 존재한바 없다.레이저 핵 융합기는 일말의 오차도 허용하지 않는 정밀한 장치이다. 192개의 레이저는 바늘끝 만한 샘플 덩어리가 균일하게 내파되도록 정확하게 조준되어야 한다. 위치뿐만 아니라 시간도 중요하여 192개의 레이저 빔은 300억분의 1초라는 오차 범위 안에서 동시에 도달해야 한다. 위치와 시간이 조금이라도 어긋나면 열이 비 대충적으로 발생하여 일정하고 내파 되지 않고 특정 방향으로 폭팔(외파)을 일으킨다. 물론 이런 경우에는 핵 융합이 일어나지 않는다. 샘플의 표면이 완벽한 구형에서 50나노미터(원자의 150배)이상 어긋나도 균일한 내파가 일어나지 않는다. (이것은 560km 밖에서 야구공을 던져 스트라이크 존에 넣은 걱과 비슷하다) 이와 같이 Laser 핵 융합에서 가장 중요한 핵심을 레이져 빔의 정확한 조준과 샘플의 균일성이다. 이는 핵융합이 Laser Beam에 의해서 이루어지는 과정을 말하는 Lab의 실험을 이야기 하는 것이다.
우리가 말하는 핵 융합을 태양 같은 별들에서 이루어 지는 것으로 지구상에서는 실험으로도 이루어 진적이 없다. 이 핵융합이 지상에서 성공한다면 그 위력이 엄청나다. 우리가 말하는 대형 수소폭탄이 폭발하여 지구를 순식간에 얼려 버릴 것이다. 핵 융합이 성공한다면 이는 지구의 주위를 도는 위성을 핵 융합으로 만들어 지구의 에너지 원으로 사용하면 지구의 종말을 막고 지구상의 모든 생물의 에너지 원으로 크게 기여 할 것이다. 우리 세대에는 힘들겠지만 앞으로 불가능 한것은 아니다. 인간의 역사적인 업적은 인간의 장기적 안목에 근거한 계획이 있어야 한다.

왜 교회에 나오는가?
평화의 교회
우선순위 일반 대형교회
우선순위 REMARKS 개인적 생각
(나 자신의)
1 예배
2 설교(목사)
3 찬양(성가대)
4 평화를 온누리에(선교)
5 타 성적으로
6 길동무
7 죽은 후 천당(보험)
8 건강, 며예, 돈(부)
9 기타(가족)
10 ………

앞으로는 이렇게 되었으면 좋겠다. 발제자 의도에는 위의 1-9번을 뛰어넘는 우주적 진실에 근거한 우리의 미래를 토대로해서 우리의 신앙체계 또는 믿을 자체가 어떻게해야 하는가를 고민하여야 함을 바라는 마음입니다. 하나님이 먼저 인간을 창조하였는가? 인간이 먼저 하나님을 만들어 내었는가 하는 원초적 질문을 던져 보는 것은 ?

진리

존재하는 대상은 실상이지만 우리가 눈으로 인식하는 대상은 그림자 일 뿐이다. 빛을 받은 물체가 종이 위에 그림자로 비치듯 실체가 우리의 경험과 생각을 통해 투사되기 때문이다. 우리가 진리라고 생각하는 것도 우리의 인습, 관습을 통해 투시되고 인식되어 발현된 것이다. 그래서 진리가 아니다. 진리는 시공을 넘어 불변하는 것이어야 한다.
세월호 사건을 하나의 EVENT 또는 HAPPENING 일 수 있지만 그 사건이 주는 교훈은 길이 기억되어 한국인의 인식수준을 한단계 높여 주었다는 점에서 진리에 기여한다. 길동무들은 평화를 추구하고 평화를 구현하기 위해 나아가고 있는 한 진리에 가까워 진다고 할 수 있다.
트럼프는 진리를 믿지 않는다. 그래서 자유롭다. 얽매이진 않기 때문이다. 진짜 자유한가? 그것은 도덕이 결여되고 삶의 가치가 상실된 치기이다.
우리는 나를 찾아 나를 세우고 나에게 충실함으로서 진리로 나아 가야 한다. 그 진리가 우리의 난국을 결국 해소 할 것이다. 트럼프가 그 진리와 싸울려고 한다면 참으로 그를 위해 애석 할 따름이다. 우리는 그를 위해 기도하여야 한다. 통성으로 미국 사람들도 기도해야 하는데……. 그들에게는 촛불이 빛나지 않았다. 애석하다.

사회적 지성

“역사를 바꾸는 것은 몇사람의 노력에 의한 것이 아니라 사회적 지성의 힘이다”토인비”역사의 교훈” 사회적 지성이라 함은 폭력에 의거하지 않으면서 사회변혁을 성취코자 하는 의지의 결집과 그 발현, 이렇게 정의를 하고 보면 한국의 촛불이 바로 그러한 발현이라 할 수 있다. 일상 말하는 홍보광고도 없었지만 눈에서 눈으로 서로 느끼고 마음과 마음이 소통한다. 그리고 웃으면서 나란히 걷는다. 정의에 대한 걱정을 부처의 마음으로 다스리고 예수의 이윤사랑으로 승화 시킨다. 사막의 불법에도 목마름 없이 전진한다. 사회적 지성의 힘으로….

Comments:0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