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 줄기 바람되어

190922 한 줄기 바람되어 Sermon

Watch this video on YouTube.

요 3:8: 바람은 불고 싶은 대로 분다. 너는 그 소리는 듣지만, 어디에서 와서 어디로 가는지는 모른다. 성령으로 태어난 사람은 다 이와 같다.

____
니고데모가 예수님을 찾아왔다는 것은 그는 이미 자신의 신념에 균열이 있음을 보여주는 것이다. 자신이 가지고 있었던 율법과 자신의 소속 집단에 대한 강한 신뢰가 어떤 이유로든 균열이 생기고 그 균열의 틈새로 당시에 저자의 문제아로 등장한 예수가 자리잡기 시작했다. 니고데모가 그를 찾아왔을 때, 예수는 그의 이러한 상태를 직감할 수 있었을 것이다. 균열의 틈새로 거듭남이라는 강력한 촉매제를 투여하자 니고데모는 이내 무너져 예수의 곁에 머물며 종국에는 예수의 시신을 수습하는 두 사람 가운데 한 사람이 되었다. 니고데모의 일련의 변화를 이끌어낸 것은 바로 성령이며, 이 성령은 마치 한 줄기 바람처럼 존재하며 현전한다는 것을 오늘 본문은 전하고 있다.
그러나 이러한 변화가 단지 한 개인의 변화에 그친다면 예수가 그렇게 십자가에서 죽을 이유가 없었을 것이다. 한 개인의 변화는 또 다른 개인의 변화를 이끌어내고, 그 개인은 또 다른 개인, 이러한 연속적인 변화를 이끌어 내 결국 자신의 소속 집단, 나아가 공동체의 변화를 이끄러낼 때 그 변화는 의미를 가진다는 것이다.
____

Comments:0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